韩语学习,中韩双语小故事

孚咖小编 2020-03-19 14:13:57 156



어미니의 마지막 기도

母亲最后的祈祷


사랑하는 아들을 전쟁터에 내보낸 어머니가 아들의 전사통지서를 받고 비탄에 잠겼다. 어머니는 식음을 전폐하고 애끓는 기도를 드렸다.

一位把心爱的儿子送到战场的母亲,收到了儿子战死通知书,她沉浸在悲叹中。母亲拒绝吃任何食物,焦心地祈祷。
“제발 아들을 단5분만 만나보게 해주세요. 단5분만. ” 어머니의 간절한 기도 소리를 듣고천사가 말했다. “아들을5분동안 만나게 해주겠다. 그러면 아들의 언제 모습을 보고 싶으냐. 어머니의 품에서 재롱을 피우던 모습인가? 전장에서 용감하게 싸우는 모습인가? 아니면 학교에서상을 받고 기뻐하는 모습인가? ”
“求求你,让我见见儿子五分钟?只要五分钟。”天使听到了母亲心切的祈祷声,回答道:“我能让你见儿子五分钟,你想看到儿子什么时候的样子呢?是在妈妈怀中玩耍的模样;还是在学校拿到奖,高兴的模样呢?”
어머니는 한참생각한 뒤 천사에게 말했다.“아들이 잘못을 저질러 제게 용서를 빌던 모습입니다. 아들이 눈물을 흘리던 모습이 제 마음속에서 지워지지 않아요. 지금도 그 때를 생각하면슬픔으로 가슴이 미어집니다. ”
母亲考虑了一会儿,对天使说:“想看到儿子犯了错向我乞求时的模样,当时儿子流眼泪的样子一直无法从我心中抹去,现在想着当时的情景,我的心就像刀割一样。”
우리의 어머니는 바로 이런 사람이다. 자녀에게많은 사랑을 주면서도 더 부족하다고 생각한다.어머니들은 모두 지우개가 되고 싶어한다.자녀들의아픔과 슬픔을 모두 지워주구 것이다.우리들의 어머니는 바로 이런 사람입니다.
我们的母亲就是这样的人。为子女付出那么多爱,却总是想着还有不足的地方。母亲们都想成为橡皮,恨不得为子女擦掉所有的痛苦和悲伤,这就是我们的母亲。
版权申明:部分文章信息来源于网络,本网站只负责对文章进行整理、排版、编辑,是出于传递更多信息之目的,并不意味着赞同其观点或证实其内容对真实性,如本站文章或转稿涉及版权等问题,请作者及时联系本站,我们会尽快处理。

正在预约,请稍候...

还没有帐号?马上注册->
已阅读并同意“使用条款”
已拥有帐号?马上登录->

提交成功

您的专属顾问会及时与您取得联系!

确认删除吗

提示
确定
提示
确定
请假
确定